인터넷한겨레 | 씨네21 | 한겨레21 | 이코노미21 | 초록마을 | 교육과미래 | 투어 | 쇼핑

통합검색기사검색

한토마

사설·칼럼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 국제 | 문화 | 과학 | 만평 | Editorials | 전체기사 | 지난기사

구독신청 | 뉴스레터 보기

편집 2005.02.16(수) 17:40

서울 경동교회 박종화 목사


판검사…교수…예술가도
낮은 곳으로 임한 봉사자

서울 중구 장충동 1가. 붉은 벽돌로 지어져 유럽의 중세 성처럼 보이는 건물이 장중하게 서 있다. 경동교회다. 1983년에 지어진 이 교회는 건축가 김수근이 심혈을 기울인 작품으로도 유명하다. 예배당 내부엔 나무 십자가가 걸려 있을 뿐 일체의 치장도 없다. 시멘트벽 그대로다. 예배당은 마치 오페라홀 같다. 거대한 파이프 오르간이 그런 분위기를 더욱 자아낸다. 봄·가을이면 목요일 점심때마다 인근 직장인을 위해 파이프오르간 연주회를 여는 곳이다.

건축가 김수근 심혈 기울인 ‘작품’
신자들만의 ‘예술의 전당’ 탈피
이주노동자 위한 진료 5년째
탈북자 대안학교도 운영
세상 향해 성문 활짝 "환영합니다”

예배당만이 문화의 전당은 아니다. 2층으로 올라가면 여해문화공간이 있다. 여해는 1945년 해방 직후 김재준 목사를 모시고 이 교회를 설립한 강원용 목사의 호다. 대학로의 어느 연극무대보다 좋은 시설이다. 교인들이 무대와 객석을 채우는 음악과 연극이 종종 선을 보이는 곳이다. 또 교회의 배려로 성남의 탈가정 아이들의 연극무대로 활용되기도 한다.

또 선교관 2층엔 갤러리가 있어서 교인들의 미술 전시회가 자주 열리고, 지하엔 도서관이 있다. 한마디로 경동교회 교인들은 교회 안에 자기들만의 ‘예술의 전당’을 갖고 있는 셈이다.

1999년 담임으로 초빙된 박종화 목사(60)는 현장 목회 경험이 없는 학자 출신이었다. 한신대에서 10년 동안 교수를 했고, 이 교회에 오기 전 5년 동안 기독교장로회 교단 총무를 지냈다. 교회 건물의 고전적인 분위기가 학자 목사의 목회 때문인지 이 교회 출석 신자(성인) 900여 명 가운데 전문가들이 특히 많다. 대학교수가 120여 명, 의사만도 60여 명이나 된다. 이름만 들으면 알 수 있을 정도의 신인령 이화여대 총장을 비롯한 유명한 예술가, 문학가들도 이 교회엔 즐비하다.

만약 교회가 이들만의 공간으로 머물렀다면 경동교회는 ‘잘난 사람들의 사교장소’ 쯤으로 전락했을지 모른다.

경동교회는 이런 ‘맨 파워’를 가진 조직만이 할 수 있는 봉사를 해내고 있다. 박 목사가 취임하자마자 2000년 4월부터 시작한 것이 외국인근로자를 위한 진료다. 매월 1,3주 주일 예배후면 교회는 병원으로 바뀐다. 수술만 하지 않을 뿐 한방까지 포함해 12개과를 갖춘 병원이다. 외국인근로자들를 위한 공간으로 온전히 교회를 내주고, 교인들은 그들을 위한 봉사자가 된다. 평균 34개 나라 근로자 250명이 오고 있다. 판검사도 교수도 이곳에서 조용히 외국인노동자들의 수발을 든다. 박 목사의 부인 김현숙씨도 진료카드를 작성한다. 고려대 언론대학원 홍기선 원장 가족은 진료 뒤 청소를 한다.

이 교회는 지난해 1월부터 ‘탈북자 대안학교’도 운영한다. 학교에 적응하지 못하는 탈북자 학생들을 위한 초·중·고 졸업 검정고시반이다. 학생 15명을 가르치는 봉사자는 30명이다. 전직교수 및 교사들이 상당수다.

이렇게 봉사할 일이 많은 교회지만 경동교회엔 매년 100여 명씩 신자가 늘어나고 있고, 봉사에 대한 열의도 갈수록 높아간다. 자기일에만 관심을 보이기 쉬운 전문인들도 휴식을 위한 문화공간만이 아니라 남을 위해 헌신할 공간이 필요했던 것은 아닐까.

박 목사는 붉은 벽돌 건물을 자기들만의 ‘닫힌 성’이 아니라 세상을 향해 성문을 활짝 연 교회로 만들어가고 있다.

글·사진 조연현 기자 cho@hani.co.kr

| |



☞ 기사에대한의견글쓰기 | 목록보기 | ▶ 토론방가기


25877test2푸른청년2006-01-05
25876tetstest푸른청년2006-01-05
25875자진 삭제하였습니다또다2006-01-05
25874존경합니다.14층에서2006-01-05
25873류상태 목사님황관중2006-01-05

  • [행복한교회만들기] 분당 샘물교회 박은조 목사...05/11 17:28
  • [행복한교회만들기] 강화도 내리교회 김병내 신부...05/04 18:08
  • [행복한교회만들기] 서울 번동 상립교회 현경식 목사...04/27 18:20
  • [행복한교회만들기] 금산 밧들교회 김명준 목사...04/20 17:03
  • [행복한교회만들기] 서울 만리현교회 이형로 목사...04/13 21:21
  • [행복한교회만들기] 서울 도봉구 은명교회 이민재 목사...04/06 16:42
  • [행복한교회만들기] 남양주 다일교회 최일도 목사 ...03/30 17:48
  • [행복한교회만들기] 일산광성교회 정성진목사...03/23 18:06
  • [행복한교회만들기] 서울 향린교회 조헌정 목사...03/16 16:40
  • [행복한교회만들기] 새길교회 사람들...03/09 18:27
  • [행복한교회만들기] 인천 해인교회 김영선·이준모 부부 목사...03/02 18:06
  • [행복한교회만들기] 서울 광염교회 조현삼 목사...02/23 17:43
  • [행복한교회만들기] 서울 경동교회 박종화 목사...02/16 17:40
  • [행복한교회만들기] 서울 청파교회 김기석 목사...02/02 17:53
  • [행복한교회만들기] 서울 한백교회 양미강 목사...01/26 19:38
  • [행복한교회만들기] 십자가 지고 오른 달동네 무거운 짐진자의 안식처...01/19 17:18
  • [행복한교회만들기] 서울 영동교회 정현구 목사...01/12 17:19
  • [행복한교회만들기] 서울 ‘산정현교회’ 김관선 목사...01/05 20:59

  • 가장 많이 본 기사

    [문화]가장 많이 본 기사

    •  하니 잘하시오
    •  자유토론방 | 청소년토론마당
    •  토론방 제안 | 고발합니다
    •  한겨레투고 | 기사제보

    쇼핑

    한입에 쏘옥~
      유기농 방울토마토!

    바삭바삭 감자스낵!!

    속살탱탱 화이트비엔나소시지~
    딱 1번만 짜는 초록참기름~
    건강한 남성피부 포맨스킨~

    여행

    신개념 여름 배낭의 세계로
    2005 실크로드 역사기행!
    천년의 신비 앙코르왓제국
    전세기타고 북해도로~!

    해외연수/유학

    캐나다 국제학생?!?
    세계문화체험단 모집
    캐나다 대학연계 프로그램
    교환학생 실시간 통신원글

    질문가이드

    [삼순이]15kg빼고 47kg회복!
    청국장이 암을 물리친다!!
    누구나 땅부자가 될수있다
    남자가 바람을 피는 이유
    새로운 남성으로 태어난다?

     

     
     

    인터넷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지적재산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 신문구독 | 채용

    Copyright 2006 The Hankyore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