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한겨레 | 씨네21 | 한겨레21 | 이코노미21 | 초록마을 | 교육과미래 | 투어 | 쇼핑

통합검색기사검색

한토마

사설·칼럼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 국제 | 문화 | 과학 | 만평 | Editorials | 전체기사 | 지난기사

구독신청 | 뉴스레터 보기

편집 2005.05.27(금) 18:19

폭소클럽서 ‘바퀴 달린 사나이’ 맡은 개그맨 박대운씨


“세계최초 장애인 개그맨입니다”

“장애인으로 방송을 진행하는 사람이 미국에 한 명 있다는데, 저는 세계 최초의 장애인 개그맨이 아닌가 싶습니다.”

지난 23일부터 한국방송 2텔레비전의 개그 프로 <폭소클럽>에서 ‘바퀴 달린 사나이’란 고정꼭지를 맡은 아마추어 개그맨 박대운(33)씨를 24일 낮 한국방송 시청자광장에서 만났다.

여섯 살 때 교통사고로 두 다리를 잃은 박씨는 첫 방송에서 아이들이 아저씨는 왜 다리가 없느냐고 물으면 “다리가 없는 게 아니라 숏다리야”라고 답했다거나, 수영 수업시간에 섹시한 수영복을 입고 갔더니 내 수영복이 너무 야해서 그랬는지 수영강사와 학생들이 나를 뚫어지게 쳐다보더라는 등 장애인으로서 겪은 에피소드를 담담하게 풀어나가 방청객들의 박수를 받았다. 방송이 나간 뒤 시청자들로부터 “장애인에 대한 편견과 오해, 장애인이 직면한 현실 문제를 살짝 비틀어 유쾌하면서도 뼈있는 유머로 풀어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장애현실 비틀어 뼈있는 유머로 푼다
“역경·동정 등 획일적 틀로 보지 말길
낙천적 성격 녹여 밝은 웃음 드릴 터”

박씨의 개그 프로 데뷔는 가수 강원래씨를 통해 알게 된 개그맨 홍록기씨의 주선으로 이뤄졌다. 홍씨가 외국인 노동자 문제를 다룬 ‘블랑카’에 이어 사회적 약자의 목소리를 담는 새 꼭지를 기획하던 <폭소클럽> 제작진에게 박씨를 추천한 것.

“언론에서 장애인을 시련이나 역경, 동정 등의 획일화된 틀로만 다루는 게 싫었어요. 장애를 소재로 개그를 하는 게 쉽지 않고 자칫 상업적으로 이용한다는 오해를 살 수도 있지만, 사람들이 자신들과 다르게 사는 사람들을 걱정하고 이해하는 사회를 만들었으면 하는 바람에서 출연을 결정했습니다.”

그는 “시청자들이 어느 정도 익숙해지면 장애인 인권이나 취업문제 등 무거운 주제도 다루겠지만, 처음에는 장애인 문제를 살짝 씩만 건드리고 지나치게 교훈적으로 진행하지는 않겠다”라고 말했다. 시청자들이 장애에 대해 낯설어하지 않고 거부감이 없어야 많이 웃을 수 있고 자연스레 메시지도 받아들이게 된다는 설명이다.

그는 방송 준비를 위해 국회 도서관 등에서 개그 관련 자료를 찾다가 “‘자기 색깔로 이야기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글을 발견하고 공감을 했다”고 한다. “제 삶에서 찾아낸 소재에 낙천적이고 긍정적인 제 성격을 그대로 녹여 시청자들에게 밝고 건강한 웃음을 드리고 싶습니다.”

그는 장애인을 바라보는 비장애인들의 잘못된 시각에 대해 “‘다름’과 ‘틀림’의 차이를 설명하며 꼬집었다. “내 다리가 다른 사람들과 좀 다르게 생겼다고 해서 틀린 것은 아닙니다. 그런데 사람들 가운데는 가끔 다르다는 것과 틀리다는 것을 혼동하듯이 장애를 틀렸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어요.”

박씨는 대학 재학시절인 1998~99년 ‘2002 월드컵’ 성공을 기원하며 무동력 휠체어를 타고 유럽 5개국 2300여㎞를 횡단했고, 4500여㎞에 이르는 한국과 일본 종단도 해냈다.

몇 년 전부터 사귀고 있는 최윤미씨와 6월 초 결혼을 앞두고 있는 그는 “당분간 방송에 전념하겠지만 일이나 성공보다는 삶에서 가정을 최우선 순위로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영미 기자 youngmi@hani.co.kr


| |



☞ 기사에대한의견글쓰기 | 목록보기 | ▶ 토론방가기


348어느 독거장애인의 죽음이강산2005-12-27
347자진 삭제하였습니다알렉산더2005-12-21
346불우이웃 외면하는 몰인정한 정치권 이강산2005-12-13
345♣ 소록도의 희망은 꺼지지 않는다. ♣다이애나2005-12-02
344장애인 미술가 앨리슨래퍼의 수상을 보며흘러간유행가2005-12-01

  • [장애인] 수화학회 김삼찬 회장 2200쪽 ‘수화사전’ 펴내...07/11 22:22
  • [장애인] “장애친구와 어울리고 싶어요” 전교생이 수화 배워...07/04 18:29
  • [장애인] 울부짖는 장애인 이동권...06/29 19:07
  • [장애인] 보진 못해도 느낌으로...06/28 18:11
  • [장애인] 연예인 농구단 ‘더 홀’ 휠체어 농구대회 참여...06/24 18:17
  • [장애인] 36개 대기업 “장애인 고용 늘리겠다”...06/23 13:07
  • [장애인] 장애범주에 소화기장애·피부질환 포함 추진...06/22 09:36
  • [장애인] 인터넷 바다엔 ‘문턱’ 없어요...06/15 18:48
  • [장애인] 점자 안내 찾기 쉬운 곳에...06/13 17:48
  • [장애인] ‘장애인 정보화 한마당’ 참가한 2급장애인 이좌형씨...06/10 19:49
  • [장애인] 삼성화재등 유수보험사 장애학생 여행보험 ‘퇴짜’...06/10 07:58
  • [장애인] 애니메이션 말소리가 보여요...06/09 18:42
  • [장애인] “영등포역사, 교통약자 편의시설 외면”...06/08 18:42
  • [장애인] 장애인 성폭행 유죄판결 환영...06/03 15:08
  • [장애인] 재활병원 추진 푸르메재단 홍보대사 맡은 이지선씨...06/02 21:14
  • [장애인] 시각장애인,요리강습 받다...06/01 19:12
  • [장애인] 어둠,그 너머를 향해 으랏차차...05/27 19:11
  • [장애인] 폭소클럽서 ‘바퀴 달린 사나이’ 맡은 개그맨 박대운씨...05/27 18:19
  • [장애인] 안보여도 잘 뛰어요…100m 13.51초...05/26 21:00
  • [장애인] 영혼을 울리는 립싱크 ‘홀트아동복지회 합창단’ 7살 이강영 양...05/25 19:33
  • [장애인] “장애인 통행료 할인카드 회수는 부당”...05/25 07:30

  • 가장 많이 본 기사

    [문화]가장 많이 본 기사

    •  하니 잘하시오
    •  자유토론방 | 청소년토론마당
    •  토론방 제안 | 고발합니다
    •  한겨레투고 | 기사제보

    쇼핑

    한입에 쏘옥~
      유기농 방울토마토!

    바삭바삭 감자스낵!!

    속살탱탱 화이트비엔나소시지~
    딱 1번만 짜는 초록참기름~
    건강한 남성피부 포맨스킨~

    여행

    신개념 여름 배낭의 세계로
    2005 실크로드 역사기행!
    천년의 신비 앙코르왓제국
    전세기타고 북해도로~!

    해외연수/유학

    캐나다 국제학생?!?
    세계문화체험단 모집
    캐나다 대학연계 프로그램
    교환학생 실시간 통신원글

    질문가이드

    [삼순이]15kg빼고 47kg회복!
    청국장이 암을 물리친다!!
    누구나 땅부자가 될수있다
    남자가 바람을 피는 이유
    새로운 남성으로 태어난다?

     

     
     

    인터넷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지적재산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 신문구독 | 채용

    Copyright 2006 The Hankyore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