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편집 2001.11.23(금) 11:42
기사검색
.

  ▼ 스포츠

여론칼럼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 국제 | 증권 | 문화생활 | 정보통신 | 만화만평

HOME

.

축구
야구
배구/농구
골프
테니스
해외스포츠
스코어보드
경기일정

박찬호 특집

2002 FIFA
월드컵™


하니와 함께

오늘의 이메일
뉴스 브리핑
하니 잘하시오
기사에대한의견
한겨레투고

토론

토론기상도
오늘의논객
주제별토론
자유토론방
라이브폴

전체기사
주요기사
지난기사
기획연재

광고안내
사이트맵
신문구독

. home > 스포츠 > 배구/농구

임유진, 여자배구 드래프트 1순위


임유진(포항여고)이 23일 올림픽파크텔에서 실시된 여자실업배구 신인선수 드래프트에서 1순위로 도로공사에 지명됐다.

센터 겸 레프트 임유진은 185㎝의 대형 공격수로 지난 9월 도미니카 세계청소년선수권에서 한국이 준우승하는 데 기여했다.

또 청소년대표 윤수현(경남여고)과 유스대표 박경낭(선명여고)이 2, 3순위로 각각 흥국생명과 담배인삼공사에, 청소년대표 손현(경남여고)은 4순위로 LG정유에 지명됐다.

2라운드에서는 이정옥(남성여고), 홍민선(포항여고), 박수경(양백상고), 홍미희(신명여고)가 5∼8순위로 뽑혀 LG정유, 담배공사, 흥국생명, 도로공사의 유니폼을 입었다.

38명의 고교 졸업반 선수가 참가 신청을 낸 가운데 지난해 슈퍼리그 성적 역순에 따라 진행된 이번 드래프트에서는 5라운드에 걸쳐 20명의 선수가 실업팀에 지명됐다.

흥국생명이 처음 참가했으나 팀 매각에 나선 현대건설은 불참했다.

선수 계약금은 1순위가 지난해와 같은 1억5천만원이며 이후 3라운드까지 1천만원씩이 차등 지급된다.

김재현기자 (서울/연합뉴스)



  • [프로배구] 김세진·신진식 “태극마크 안녕~”...05/20 18:38
  • [프로배구] 시민단체, 프로배구 폭력감독 미온 처벌 비난...05/20 14:35
  • [프로배구] 프로배구 후인정·정대영 남녀 최우수선수...05/12 23:04
  • [프로배구] 프로배구 원년 씁쓸한 뒷맛...05/09 17:57
  • [프로배구] 삼성화재 ‘원년 챔프’...05/08 20:17
  • [프로배구] 최태웅, 부상 투혼 빛났다...05/07 23:07
  • [프로배구] 프로배구 7일 전적...05/07 22:52
  • [프로배구] 임유진 힘 좀 빼니 맹타 ‘펑펑’...05/06 18:30
  • [프로배구] 현대캐피탈 “멍군이요” 삼성화재에 설욕...05/05 19:04
  • [프로배구] ‘회춘 노장’ 김세진 30득점 펑~펑 ...05/04 18:23
  • [프로배구] 후인정-김세진 동갑내기 맞수대결...05/03 18:50
  • [프로배구] ‘패기’냐 ‘관록’이냐 브이리그 챔프전 현대-삼성 4일 격돌...05/01 18:12
  • [프로배구] 신선호, 삼성화재 ‘지킴이’...04/30 19:16
  • [프로배구] [프로배구] 삼성화재, 챔프전 진출...04/30 17:05
  • [프로배구] 김세진 ‘맹폭’ 삼성화재 먼저 웃다...04/28 18:20
  • [프로배구] ‘코트의 살인미소’ 흥국생명 황연주...04/27 18:11
  • [프로배구] 김세진-이경수 ‘거포 빅뱅’...04/26 19:00
  • [프로배구] 프로배구 원년 이경수 득점왕...04/25 22:32
  • [프로배구] 도로공사 김명수감독 “자율배구가 비결”...04/25 18:00
  • [프로배구] 이변의 코트…“배구 볼맛 나네”...04/24 18:56
  • [프로배구] ‘'구타파문’ 신영철 감독, '왕따' 곤혹...04/24 11:33








  • ↑ 맨위로

    .  

    여론칼럼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 국제 | 증권 | 문화생활 | 정보통신 | 만화만평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