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한겨레 | 씨네21 | 한겨레21 | 이코노미21 | 초록마을 | 교육과미래 | 투어 | 쇼핑

통합검색기사검색

한토마

사설·칼럼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 국제 | 문화 | 과학 | 만평 | Editorials | 전체기사 | 지난기사

구독신청 | 뉴스레터 보기

편집 2005.01.06(목) 22:11

아버지 의문사 추적 수십년 여정 책으로


전희구 노원구청 복지국장

정년을 앞둔 공무원이 아버지의 죽음에 얽힌 의문을 찾아가는 내용의 책을 펴내 눈길을 끌고 있다. 주인공은 전희구(60) 서울시 노원구청 생활복지국장이다. 전 국장은 최근 아버지의 죽음에 대한 의문을 풀기 위해 반세기 동안 벌여온 그의 여정을 담은 <피어오를 새날>이라는 책을 내놓았다.

전 국장의 아버지는 지난 1950년 부산지역 한 신문사 편집부 차장으로 일하다가 어느 날 갑자기 들이닥친 경찰에 끌려간 뒤 소식이 두절됐다. 그때 전씨는 일곱 살이었다. 아버지의 행방이 불분명해진 뒤 어린 두 동생은 병으로 죽었고, 어머니와는 생이별해야 했다.

전 국장은 68년 군복무 시절 휴가를 내 아버지와 함께 끌려간 직장 동료 2명을 만나 진실을 이야기해달라고 요청했으나, 이들은 입을 다문 채 세상을 떠났다. 그 뒤 그는 부산의 언론인들을 모두 찾아다니다시피 돌아다녔다.

그러던 지난 97년 8월, 그는 한 언론인으로부터 아버지가 어떻게 죽었는지를 듣게 됐다. 보도연맹에 가입된 한 기자가 경찰에 잡혀가 고문을 당하다가 아는 사람들의 이름을 대며 “모두 좌익계 문화단체원”이라고 거짓 진술을 했다는 것이다.

거짓진술한 이름들 가운데 들어있던 전 국장의 아버지도 경상남도 경찰국 분실로 끌려가 모진 고문을 당하다가 결국 숨졌다. 시신은 공동묘지 어딘가에 버려졌다는 이야기까지 들었으나, 정확한 위치는 찾아내지 못했다. 전 국장은 “아버지 죽음의 진상은 밝혀냈으나, 유골을 수습하지 못해 명예라도 회복시켜야 하겠다는 생각으로 책을 내게 됐다”고 밝혔다.

전 국장은 오는 6월 공직을 떠나 인생의 제2막을 시작할 계획이다. “이 책은 죽은 제 아버지를 위한 ‘씻김굿’입니다. 앞으로 이 땅에서 더 이상 제 아버지와 같은 억울한 죽음이 일어나지 않기를 바랄 뿐입니다.” 정혁준 기자 june@hani.co.kr

|



☞ 기사에대한의견글쓰기 | 목록보기 | ▶ 토론방가기


2636[펌] 75년 4월 9일, 그 미망의 기억반항아2006-01-04
2635[펌]"형장 이슬로 사라진 여보, 이젠반항아2006-01-04
2634좌파논객, 진중권의 무책임한 기회주의적 편향성김기백2006-01-01
2633일 없는 사람은 들어오지 마시고 이야기는 간단월궁2006-01-01
2632한승조의 말을 잘 이해해야 한다. 침묵의흐름2005-12-31

  • [의문사] "유가족 인수거부 자살군인 사체 24구"...04/27 15:10
  • [의문사] 과거사 털기...02/20 19:29
  • [의문사] 최종길교수 의문사 “배상책임 없다”...01/26 18:34
  • [의문사] “의문사 배상금 3800만원 반환하라”...01/26 18:29
  • [의문사] 아버지 의문사 추적 수십년 여정 책으로...01/06 22:11
  • [의문사] 검찰, “KAL858기 사건기록 모두 공개”...12/15 11:10
  • [의문사] 2기 의문사위 활동종료…대국민 보고서 제출...12/08 15:23
  • [의문사] ‘군의문사’ 과거사법 대상 포함...11/24 19:15
  • [의문사] 고문 사망 비전향 장기수, 의문사위 ‘민주화’ 재심사...11/17 22:54
  • [의문사] 군의문사 22%, 재조사후 결과 달라져...10/04 09:13
  • [의문사진상규명] 70년대 장기수 폭행치사한 재소자 고발...10/01 18:33
  • [의문사] 의문사위, 장기수 폭행치사 당시 재소자 고발...10/01 14:08
  • [의문사] 의문사위, “과거청산 후퇴안돼” 정치권 공개비판...09/30 19:03
  • [의문사] ‘녹화사업·실미도’ 진상 밝힌다...09/30 18:17
  • [의문사] 학원 녹화사업 23년만에 베일 벗나...09/30 08:32
  • [의문사] 군 과거사 조사에 녹화사업ㆍ실미도사건 포함...09/30 08:30
  • [의문사] 4년째 풀리지 않는 영국유학생 의문사 사건...09/27 09:09
  • [의문사진상규명] ‘의문사법 강제력 부여는 위헌’ 헌소 각하...09/23 18:42
  • [의문사] “의문사위 조사에 강제력 부여조항 헌법소원 각하”...09/23 14:23
  • [의문사] 우리당 ‘군의문사’ 과거사법에서 제외 ...09/22 10:59
  • [의문사] 군, 내달까지 '과거사진상규명위원회' 발족...09/01 08:07

  • 가장 많이 본 기사

    [사회]가장 많이 본 기사

    •  하니 잘하시오
    •  자유토론방 | 청소년토론마당
    •  토론방 제안 | 고발합니다
    •  한겨레투고 | 기사제보

    쇼핑

    한입에 쏘옥~
      유기농 방울토마토!

    바삭바삭 감자스낵!!

    속살탱탱 화이트비엔나소시지~
    딱 1번만 짜는 초록참기름~
    건강한 남성피부 포맨스킨~

    여행

    신개념 여름 배낭의 세계로
    2005 실크로드 역사기행!
    천년의 신비 앙코르왓제국
    전세기타고 북해도로~!

    해외연수/유학

    캐나다 국제학생?!?
    세계문화체험단 모집
    캐나다 대학연계 프로그램
    교환학생 실시간 통신원글

    클릭존

    남성,확실한1시간대로?
    고혈압관리-식약청인정1호
    ◈강남33평아파트 반값입주
    강원도 찰옥수수 9,900원
    [속보]영어가 느리게들렸다

     

     
     

    인터넷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지적재산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 신문구독 | 채용

    Copyright 2006 The Hankyore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