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한겨레 | 씨네21 | 한겨레21 | 이코노미21 | 초록마을 | 교육과미래 | 투어 | 쇼핑

통합검색기사검색

한토마

사설·칼럼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 국제 | 문화 | 과학 | 만평 | Editorials | 전체기사 | 지난기사

구독신청 | 뉴스레터 보기

편집 2005.02.21(월) 18:04

정선의 산수화에도 등장…‘서호십경’ 중 으뜸


△ 겸재 정선은 18세기 중엽 풍류객들이 찾던 선유봉의 빼어난 경치를 그림으로 남겨놓았다.

  관련기사

  • 채석장→정수장→생태공원

  • 신선이 노니는 봉우리라서 ‘선유봉’

    ‘신선이 노니는 봉우리’라는 뜻을 지닌 ‘선유봉’은 한강의 절경 가운데 하나였다.

    선유봉 강가의 버드나무 숲은 꽃이 필 때는 장관을 이뤘고, 금빛 모래밭의 풍치도 이에 뒤지지 않았다.

    1741년께 양천 현감을 지내며 선유봉을 가까이했던 겸재 정선은 선유봉 산수화의 대표 화가였다. 말을 탄 선비 일행이 줄지어 모래밭을 건너는 <선유봉>은 물론, <양화환도> <소악후월> <금성평사>에 나타난 수려한 선유봉과 주변의 풍경을 보면 반세기 만의 ‘천지개벽’이 믿기지 않을 정도다.

    조선 영조 때 대제학을 지낸 서명응은 <보만재집> 1권에서 서강·양화진 일대(서호)의 아름다움을 ‘서호십경’으로 읊었는데, 이 가운데 으뜸으로 ‘선봉범월’(仙峰汎月), 즉 ‘선유봉 아래 물에 비친 달’을 꼽았다. 세종에게 왕위를 물리고 명산대천을 찾아 다녔던 양녕대군은 말년에는 이곳에 ‘영복정’을 짓고 한가로운 삶을 즐겼다고 전한다.

    황해로부터 수백리 물길을 헤쳐 경강(한양 부근의 한강)에 들어오던 뱃사람들과 상인들도 한강에 비친 달과 선유봉을 보고 감탄했다. “에엥 차아/ 저 달 뜨자 배 띄우니/ … / 선유봉이 비치누나/ 선유봉을 지나치니/ 장유들 술집에 불만 켰네/ 마포에다 배를 대고/ 고사 술을 올려주면/ 한 잔 두 잔 먹어보세/ 헤엥 차아”(강화군 내가면 황청리에서 채록된 뱃노래)

    이렇듯 선유봉 풍경이 유명했던 이유는 경강에서 강화도를 거쳐 황해로 나아가는 뱃길의 길목에 있었기 때문이다. 한국전쟁 뒤 끊긴 이 뱃길을 지켜봤다는 김광수(79)씨는 “건너편 잠두봉(절두산) 아래 큰 양화나루에서 출발한 배가 선유봉 아래 ‘작은 양화나루’를 거쳐 바다로 나아가던 50년 전 모습이 아직 눈에 선하다”고 말했다. 유선희 기자

    | |



    ☞ 기사에대한의견글쓰기 | 목록보기 | ▶ 토론방가기


    1131인간은 바이러스정도가 아니라 지구의 암이 됐pld3332006-01-06
    1130자진 삭제하였습니다pld3332006-01-06
    1129인간이 가장 악질적인 바이러스 임에 분명합니다MR2006-01-06
    1128새만금 간척 잃는 것과 얻는 것,,,x-12006-01-05
    1127산 짐승에게 먹이를 주지 마세요.이건달2006-01-05

  • [광장살리기] 유홍준, “광화문 앞에 광장 조성하겠다”...04/15 17:23
  • [광장살리기] 시청 광장·건널목의 힘 ‘뚜벅이’ 늘었다...03/20 19:34
  • [걷고싶은서울로] 광화문, 인간에게 녹색불을 켜다 ...03/11 09:42
  • [서울의섬] 여름엔 30~40척 배가 둥실…“이젠 꿈이지”...02/25 18:23
  • [걷고싶은서울로] 청계천·시청등 서울도심 걷기 육교·지하도 필요없는 거리로...02/25 21:20
  • [광장살리기] 시청광장 용도변경안 또 보류...02/23 21:11
  • [서울의섬] 35만평 모래섬 어디로 사라졌지?...02/22 17:58
  • [서울의섬] 10년 소송 휘말려 “섬 아니다” 판결도...02/22 18:08
  • [서울의섬] 나는… 섬이 아니요 ‘산’이외다...02/21 18:03
  • [서울의섬] 정선의 산수화에도 등장…‘서호십경’ 중 으뜸...02/21 18:04
  • [서울의섬] 채석장→정수장→생태공원...02/21 18:03
  • [서울의섬] 그 많던 피서객들, 다 어디로 갔나...02/20 20:05
  • [걷고싶은서울로] 서울 도심 건널목 태부족...02/20 19:47
  • [서울의섬] [화보] 노들섬의 사진들...02/20 17:58
  • [광장살리기] 광화문∼서울역 `보행벨트'...02/17 21:49
  • [서울의섬] 왕의 숲, ‘평민의 숲’으로 환생하다...02/16 18:13
  • [서울의섬] 그 넓던 백사장 어디로 갔을까...02/16 18:11
  • [서울의섬] 임금상징 ‘독기’ 꽂았다고 “독도→뚝섬”...02/16 18:09
  • [서울의섬] 한강개발, 1백만평 백사장을 삼키다...02/15 17:55
  • [서울의섬] 당시 설계자들 “회한스럽소”...02/15 18:01
  • [서울의섬] 원래 “너벌섬”…너른 모랫벌 섬...02/15 18:03

  • 가장 많이 본 기사

    [사회]가장 많이 본 기사

    •  하니 잘하시오
    •  자유토론방 | 청소년토론마당
    •  토론방 제안 | 고발합니다
    •  한겨레투고 | 기사제보

    쇼핑

    한입에 쏘옥~
      유기농 방울토마토!

    바삭바삭 감자스낵!!

    속살탱탱 화이트비엔나소시지~
    딱 1번만 짜는 초록참기름~
    건강한 남성피부 포맨스킨~

    여행

    신개념 여름 배낭의 세계로
    2005 실크로드 역사기행!
    천년의 신비 앙코르왓제국
    전세기타고 북해도로~!

    해외연수/유학

    캐나다 국제학생?!?
    세계문화체험단 모집
    캐나다 대학연계 프로그램
    교환학생 실시간 통신원글

    클릭존

    남성,확실한1시간대로?
    고혈압관리-식약청인정1호
    ◈강남33평아파트 반값입주
    강원도 찰옥수수 9,900원
    [속보]영어가 느리게들렸다

     

     
     

    인터넷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지적재산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 신문구독 | 채용

    Copyright 2006 The Hankyore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