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수도권
  • 강원
  • 충청
  • 영남
  • 호남
  • 제주

  • 전체기사
    주요기사
    지난기사

    기사검색

    사회기획연재
  • 한민족네트워크
  • 근본을세우자
  • 혈세를되찾자
  • 신도시10년
    ....
    현장을가다
  • 함께하는교육
  • 한겨레가
    ....
    만난사람
  • 현장
  • 이삭
  • 육아 Q&A
  • 가족클리닉
  • 여성핫라인
  • 지난기획연재

  • 편집자에게
  • 광고안내
  • 서비스지도
  • 신문구독신청
  • 편집시각 2001년01월14일20시54분 KST
    호남 한겨레/사회/호남

    [2001우리지역] 유종근 전북도시자 “새만금·신공항 역점 추진”


    “군산자유무역지역 지정에 이어 새만금 간척사업과 전주권신공항 건설이 실현되면 전북은 4~5년 뒤 역동성을 발휘하게 될 것입니다. 사업추진 과정에서 제기되는 반대 목소리에 대해 계속 설득하고 이해를 구하겠습니다.”

    굵직한 사업에서 시민단체와 맞딱뜨려 있는 유종근 전북지사는 “시민단체가 관행을 깨고 문제인식을 갖도록 하는 구실을 하는 바람직하지만 더러 합리성보다 조직의 논리가 앞서는 경우도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역점을 두고 추진하고 있는 새만금과 전주신공항 사업은 어떻게 되가고 있나?

    =새만금 사업은 여야 합의로 1천여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추진하고 있다. 전주신공항도 일부의 반대가 있지만 다수가 찬성하고 예산을 확보해 계획대로 추진될 것이다. 두 사업은 전북의 발전에 대단히 중요한 기반사업이다.

    -이들 개발사업에 대해 환경단체를 비롯한 시민단체의 반발이 큰데, 자치행정의 주요 변수라는 측면에서 시민단체를 어떻게 평가하는가?

    =건전한 비판을 하는 시민단체는 있어야 한다. 새해부터 전북도지사 업무추진비가 인터넷을 통해 매일 공개된다. 이는 시민단체에서 요구했기 때문에 실현된 것으로, 바람직한 변화라고 본다. 이에 따라 이익단체에서 지사에게 무리한 요구를 하지 않는 효과도 있다. 또 환경단체에서 새만금사업에 대해 문제제기를 했기에 민관공동조사단이 구성이 됐고 새만금호의 수질대책이 과거 정부에서 내놓은 계획보다 진일보했다.

    동생인 유종성 전 경실련 사무총장과 많은 토론을 했다는 유 지사는 “한 시민단체에서 전주권신공항을 선심성사업으로 지적해 공개질의를 했지만 즉각적인 답변이 오지 않았다. 예산이 다 결정된 후에 납득할 수 없는 대답이 왔는데 계속 문제를 삼으면 공개토론을 요구할 생각”이라며 “시민단체와 정부는 긴장관계에 있어야 하지만 대화와 이해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민선자치 2기째 단체장을 맡고 있다. 지방자치의 제도적인 문제는 없는가?

    =자치제가 도입됐다고 하지만 우리나라는 아직도 여전히 중앙집권적이다. 대통령이 업무의 지방이양을 지시했지만 실무에선 그렇지 못하다. 예컨대 주민생활에 중요한 일부분인 치안과 교통문제는 자치단체가 간여하지 못하고 중앙에서 임명하는 경찰조직이 맡고 있다. 미국은 경찰서장을 단체장이 임명하거나 주민 선거로 뽑는다. 그리고 정책을 잘못하면 심판을 받는다.

    그는 “지금 시장·군수임명제가 거론되고 있는데 선출된 공직자가 주민에게 책임을 져야지 왜 행자부 장관에게 책임을 지냐”며 “이는 시대적인 추세에 역행하는 발상이며, 다만 주민소환제는 일리가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F1그랑프리의 준비는 지금 어떻게 되가고 있는가?

    =작년 미국 방문때 외국기업에서 자본 유치를 할 것이라고 얘기했으나 제시하는 조건이 너무 안 좋다. 유치를 위해 노력을 하고는 있다. 사람이 하는 일에 잘 안되는 일이 있을 수도 있다.

    ―2010년 동계올림픽 전북 유치는 어떤 상황인가?

    =지금까지 상황은 잘되고 있고 자신감도 있다. 대전시와 협의해 스키는 무주, 빙상경기는 전주와 대전에서 함께 열 방안도 추진하고 있다. 1998년 2월부터 99년 5월까지 대통령 경제고문을 맡는 등 국가 정책에도 관여해온 유 지사는 “빌 클린턴 미국 대통령 형제와 친분이 있으며 조지 부시 전 대통령과도 잘 아는 사이”라고 말했다.

    대담/정영무 민권사회2부장

    정리/박임근 기자pik007@hani.co.kr


  • [2001우리지역] 고건 서울시장 “종토세 시세로 바꿔 구 격차해소” ...01/29 21:08
  • [2001우리지역] 임창열경기도지사 “수도권 획일적 규제 비합리적”...01/28 21:29
  • [2001우리지역] 최기선인천시장 “공항주변 60만평 물류기지 육성”...01/26 21:55
  • [2001우리지역] 심완구 울산시장 “고질적 악취공해 본격적 해소”...01/25 20:46
  • [2001우리지역] 허경만 전남도지사 “세계박람회·도청이전에 미래”...01/22 19:38
  • [2001우리지역] 2001 우리지역 새설계 이원종 충북지사...01/20 20:57
  • [2001우리지역] 고재유 광주시장 “광산업에 3년간 4081억 투자”...01/21 21:31
  • [2001우리지역] 홍선기 대전시장 “대덕밸리 성공적 정착 최우선”...01/19 19:03
  • [2001우리지역] 문희갑 대구시장 “첨단업종 기업유치 속도낼것”...01/18 21:28
  • [2001우리지역] 안상영 부산시장 “부산항 운영권 확보해 제2개항”...01/17 18:36
  • [2001우리지역] 심대평 충남도지사 “안면도 외자유치 환경 살리는 개발로”...01/16 23:51
  • [2001우리지역] 이의근 경북도지사 “경기활성 상반기 3조5천억 투입”...01/15 21:30
  • [2001우리지역] 유종근 전북도시자 “새만금·신공항 역점 추진”...01/14 20:54
  • [2001우리지역] ③김진선 강원도지사 “종자교환등 남북교류 확대”...01/12 22:27
  • [2001우리지역] ②김혁규 경남도지사...01/12 01:34
  • [2001우리지역] ①우근민 제주도지사 “제주 국제자유도시 큰틀 마련”...01/10 20:36




  • [Home | 사설칼럼|기획연재|정치|경제|사회|스포츠|국제|증권|문화생활|정보통신|만화|전체기사] []
    copyright(c)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