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불] 경북 산불 잇따라 발생

23일 오후 2시 10분께 경북 의성군 단촌면 상화1리 야산에서 불이나 2.5ha 정도의 임야를 태운 뒤 3시간여만에 꺼졌다.

경찰은 산불이 나기 전 이 동네에 사는 이모(38.여)씨가 인근에서 밭두렁을 태우고 있었던 것으로 미뤄 이씨를 상대로 정확한 화재발생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이에 앞서 이날 오전 4시께 경북 안동시 예안면 인계리 뒷산에서 담뱃불 실화로 보이는 산불이 발생, 임야 등 2ha를 태우고 3시간만에 꺼졌다.

또 낮 12시 15분께 경북 울진군 온정면 조금리 국유림 지역과 경북 경주시 감포읍 오류리 등에서도 산불이 잇따라 0.4ha정도를 태운 뒤 진화됐다.

(대구/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