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충북, “맨발로 숲길을…”

충북도는 오는 2003년까지 도내 14개 산책로와 산림환경연구소 등에 신발을 신지 않고 다닐 수 있는 `맨발 숲길'을 만든다고 15일 밝혔다.

도는 올해 2억원을 들여 청주·충주·제천·옥천 산림환경연구소 등 4개 지역에 숲길을 우선 만들고 내년부터 10개 지역을 선정해 500m씩 7㎞를 조성할 계획이다.

맨발 숲길은 공원이나 자연휴양림, 수목원 등 도민들이 많이 찾는 곳에 조약돌·호박돌·모래 등을 깔아 맨발로 다닐 수 있도록 조성된다.

청주/오윤주 기자sting@hani.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