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수도권
  • 강원
  • 충청
  • 영남
  • 호남
  • 제주

  • 전체기사
    주요기사
    지난기사

    기사검색

    사회기획연재
  • 한민족네트워크
  • 근본을세우자
  • 혈세를되찾자
  • 신도시10년
    ....
    현장을가다
  • 함께하는교육
  • 한겨레가
    ....
    만난사람
  • 현장
  • 이삭
  • 육아 Q&A
  • 가족클리닉
  • 여성핫라인
  • 지난기획연재

  • 편집자에게
  • 광고안내
  • 서비스지도
  • 신문구독신청
  • 편집시각 2001년02월15일16시16분 KST
    충청 한겨레/사회/충청

    [뇌물] 교육감.교육장.시민단체대표 등 사법처리


    김영세(金榮世.70) 충북도 교육감의 인사 비리의혹 등을 수사중인 청주지검 반부패특별수사부(부장검사 남기춘)는 김 교육감을 뇌물 수수 혐의로, 김 교육감에게 돈을 준 혐의(뇌물공여)로 김영학(60) 진천교육장과 전 충북교육과학연구원장 이 모(65)씨를 빠르면 이번 주에 사법 처리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검찰은 또 김 교육감의 인척으로 건설업체 대표로부터 수천만원의 후원금을 받아 개인적으로 보관해온 혐의(횡령)로 청주지역 시민단체 대표인 최 모(70)씨를 함께 사법 처리한 뒤 김 교육감 비리 의혹 수사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검찰 관계자는 "김 교육감이 혐의 내용 대부분을 부인하고 있지만 지금까지의 수사를 통해 혐의를 입증할 만한 관련자 진술과 정황 증거 등을 상당수 확보, 사법처리에는 문제가 없다"며 "그러나 이들이 대부분 고령인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 사법 처리 수위를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검찰에 따르면 김 교육감은 인사 대가로 이씨로부터 지난 98년 두차례에 걸쳐 1천200만원을, 김 교육장으로부터 지난해 7월말께 500만원을 각각 받은 혐의다.

    또 최씨는 지난 89년 해외로 이민간 모 건설업체 대표로부터 매월 100만원의 불우 이웃돕기 후원금을 받아 이 가운데 7천여만원을 개인통장에 보관해 왔으며 이 가운데 일부는 개인적으로 사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최씨가 이 업체 대표로부터 후원금을 받는 과정에서 김 교육감이 일정부분 역할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와 관련, 지난 13-14일 검찰에 출두했던 김 교육감은 검찰 조사에서 뇌물 수수 등 혐의 내용을 전면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 씨도 검찰 조사를 받은 직후인 지난달 21일 이와 관련, "업체 대표가 매월 보내 준 돈을 4-5년 동안 행정기관에 전달해오다 담당자 등이 교체되는 바람에 전달할 수 없게 돼 개인 통장에 보관해온 것일 뿐"이라며 "최근 일시적으로 귀국한 이업체 대표에게 7천여만원을 모두 돌려줬다"고 해명했었다.

    한편 검찰은 김 교육감에게 인사 대가로 500만원을 줬다고 진술했다가 지난 11일 기자회견을 통해 `강압수사로 허위 자백했다'고 밝힌 김 교육장을 이날 다시 불러 진술 번복 경위 등을 조사했다.

    (청주/연합뉴스)


  • [뇌물] 박혁규 의원 2억5천만원 수수 추가기소...06/27 15:21
  • [뇌물] 교량공사 편의 뇌물수수 공무원 등 입건...06/16 18:12
  • [뇌물] 뇌물받은 재건축조합장 구속영장 신청...06/13 20:15
  • [뇌물] ‘굴비상자 2억’ 무죄, 인천 반응 엇갈려...06/13 15:14
  • [뇌물] ‘굴비상자 2억’ 안상수 시장 항소심도 무죄...06/13 14:14
  • [뇌물] 재건축 편의 돈받은 조합장 구속영장...06/08 18:34
  • [뇌물] 뇌물 상납받은 거제 간부공무원 구속...06/03 16:27
  • [뇌물] 인공어초 수의계약 뇌물 공무원 입건...05/25 07:26
  • [뇌물] ‘박지원 촌지’ 언론인에 구인장 ...05/20 19:03
  • [뇌물] 특혜분양 논란 동대문 구의원들 이번엔 ‘세금 뇌물’...05/13 06:48
  • [뇌물] 수뢰혐의 양윤재 부시장 영장 청구...05/07 22:36
  • [뇌물] 수뢰혐의 양윤재 부시장 오늘 밤 영장청구...05/07 10:53
  • [뇌물] 양윤재 부시장 수뢰혐의 금명 영장청구...05/06 17:09
  • [뇌물] 양윤재 서울시 부시장 수뢰혐의 체포...05/06 10:51
  • [뇌물] 강신성일 전의원 징역 5년 선고...05/04 11:06
  • [뇌물] ‘뇌물수수’ 전 청와대 행정관 1심서 집유...04/08 11:23
  • [뇌물] 부산항운노조 뒷돈 ‘양다리’...04/06 18:30
  • [뇌물] 안병엽 의원·김태식 전의원 기소...03/31 18:02
  • [뇌물] ‘배기선 의원 봐주기’ 수사 비난 여론...03/31 17:48
  • [뇌물] 울산 항운노조도 채용비리...03/31 17:46
  • [뇌물] 대구서도 의학박사 ‘학위장사’ 의혹...03/29 17:59



  • [Home | 사설칼럼|기획연재|정치|경제|사회|스포츠|국제|증권|문화생활|정보통신|만화|전체기사] []
    copyright(c)2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