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수도권
  • 강원
  • 충청
  • 영남
  • 호남
  • 제주

  • 전체기사
    주요기사
    지난기사

    기사검색

    사회기획연재
  • 한민족네트워크
  • 근본을세우자
  • 혈세를되찾자
  • 신도시10년
    ....
    현장을가다
  • 함께하는교육
  • 한겨레가
    ....
    만난사람
  • 현장
  • 이삭
  • 육아 Q&A
  • 가족클리닉
  • 여성핫라인
  • 지난기획연재

  • 편집자에게
  • 광고안내
  • 서비스지도
  • 신문구독신청
  • 편집시각 2001년03월20일02시37분 KST
    이삭 한겨레/사회/이삭

    [이삭] 유명 만화캐릭터 무단복제 덜미


    서울 도봉경찰서는 19일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유명만화 캐릭터 인형을 무단복제해 시중에 유통시킨 황아무개(33·경기 하남시)씨와 최아무개(42·경기 하남시)씨 2명을 상표법 및 저작권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황씨는 지난해 12월부터 최근까지 경기 하남시 한 봉제공장에서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만화영화의 주인공 인형 4500여개(시가 1억8천여만원어치)를 최씨로부터 제작의뢰를 받고 무단제작해 전국 장난감 도소매상에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회승 기자honesty@hani.co.kr





    [Home | 사설칼럼|기획연재|정치|경제|사회|스포츠|국제|증권|문화생활|정보통신|만화|전체기사] []
    copyright(c)2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