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수도권
  • 강원
  • 충청
  • 영남
  • 호남
  • 제주

  • 전체기사
    주요기사
    지난기사

    기사검색

    사회기획연재
  • 한민족네트워크
  • 근본을세우자
  • 혈세를되찾자
  • 신도시10년
    ....
    현장을가다
  • 함께하는교육
  • 한겨레가
    ....
    만난사람
  • 현장
  • 이삭
  • 육아 Q&A
  • 가족클리닉
  • 여성핫라인
  • 지난기획연재

  • 편집자에게
  • 광고안내
  • 서비스지도
  • 신문구독신청
  • 편집시각 2001년01월10일19시03분 KST
    한겨레/사회/근본을세우자

    [근본을세우자] 환경오염은 결국 화학물질

    미국 환경보호청 본부 직원 4명 가운데 1명은 화학물질 관련 업무를 본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환경국에서는 2명에 한명꼴이다. 환경오염의 원인은 결국 화학물질이고, 유해 화학물질을 제대로 관리해야 사람과 생태계의 건강을 지킬 수 있다는 인식에서다. 그러나 우리 나라 환경부 본부에 화학물질 업무를 맡는 직원은 전 직원 402명 가운데 10명 뿐이다. 지난 98년 정부조직 개편 때 그나마 있던 국장급 환경안전심의관이 폐지되면서 폐기물자원국 내 한 과로 축소됐기 때문이다.

    대기, 수질, 폐기물 등 매체별 접근은 책임소재가 분명하고 단기적 대책은 효과적이다. 그러나 대기로 방출된 다이옥신이 토양과 생물체를 거쳐 인체에 흡수되는 것처럼 여러 매체를 이동하는 화학물질이 늘어나면서 기존의 접근에 헛점이 생겨났다. 화학물질을 중심으로 각 매체오염을 통합관리할 필요가 생긴 것이다. 특히 세계적인 관심을 모으고 있는 환경호르몬과 잔류성유기오염물질(POPs)에 대처하려면 새로운 접근이 불가피하다.

    우리 나라에서 유통되고 있는 화학물질은 약 3만6천종에 2억3천만t에 이른다. 해마다 약 200종의 새로운 화학물질이 도입되고 있고, 지난 10년 사이 유통량은 3배 이상 늘었다. 이 가운데 유독물의 유통량은 해마다 100만t씩 가파르게 늘어나고 있지만 관리가 이를 따라잡지 못하고 있다. 유독물 512종 가운데 각종 환경기준으로 관리의 손길이 미치는 것은 10% 정도에 그친다.

    더구나 새로운 화학물질이 인체와 환경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제대로 평가가 이뤄지지도 않은 채 쓰이고 있다. OECD에서는 새 화학물질을 시장에 내기 전 최소한 36개 항목을 검토하지만 우리 나라에서는 15개 항목만 요구한다. 독성평가는 특히 소홀하다. 우리 나라에서는 피부나 흡입을 통한 급성독성과 변이원성, 생분해성만을 평가한다. 급성독성 가운데 피부자극성, 피부과민성, 눈 자극성은 빠져 있다. 이밖에 어류, 물벼룩, 조류를 통한 생태독성과 반복투여 독성, 생물농축성도 우리 나라에 없는 항목들이다.

    환경부는 최근 `유해화학물질 관리 기본계획(2001~2005)'을 마련하고 화학물질 관리를 핵심적 환경대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밝혔다. 미래 세대의 건강을 위협할 만큼 다가온 유해 화학물질을 어떻게 대처해나갈지 주목된다. 조홍섭 기자ecothink@hani.co.kr


  • [근본을세우자] 통영 택시운전사 '몰카'에 혼쭐...02/22 21:52
  • [근본을세우자] 직장 성차별..풀리지않는 '여성의 굴레'...01/17 20:55
  • [근본을세우자] 14년 걸려서 계장, 그나마 묻고 따진 덕택...01/17 20:22
  • [근본을세우자] 유해식품 없애기...01/16 20:58
  • [근본을세우자] 유전자조작식품 표시에 알고나 먹게 해야...01/16 20:38
  • [근본을세우자] “1%가 아름답다” 기부문화 새 실험...01/15 20:47
  • [근본을세우자] 아직은 먼 기부문화 ...01/15 20:38
  • [근본을세우자] “크레파스의 '살색' 참 우스꽝스러워”...01/14 19:43
  • [근본을세우자] 피부색·언어 다른 이방인 보듬지 못하고 냉대...01/14 19:09
  • [근본을세우자] 환경오염은 결국 화학물질...01/10 19:03
  • [근본을세우자] 떠다니는 '죽음의 재' 미래세대 삶까지 위협...01/10 18:37
  • [근본을세우자] 4대 사회보험 대상자 중복...01/09 21:43
  • [근본을세우자] 저임 비정규직 “사회보험 꿈같은 얘기죠”...01/09 21:05
  • [근본을세우자] 학벌보다 능력을...01/08 19:35
  • [근본을세우자] “학벌서열 사슬끊기 서울대부터 바꿔야”...01/08 18:41
  • [근본을세우자] 탈세가 '상식'인 자영업 공평한 조세체계 꾸려야...01/07 20:39
  • [근본을세우자] 참여연대 납세자운동 '국세청 시위중'...01/07 20:35
  • [근본을세우자] '개미들의 정치자금' 실험...01/05 19:17
  • [근본을세우자] '검은돈 정치' 그만...01/05 18:46
  • [근본을세우자] 정부 '공정한 중재'부터...01/04 22:02
  • [근본을세우자] '열린 경영' 신노사문화 첫걸음...01/04 18:13
  • [근본을세우자] 서울시, 인사 복마전에서 귀감으로...01/04 00:02
  • [근본을세우자] 연고인사 이젠 그만...01/03 19:06




  • [Home | 사설칼럼|기획연재|정치|경제|사회|스포츠|국제|증권|문화생활|정보통신|만화|전체기사] []
    copyright(c)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