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한겨레 | 씨네21 | 한겨레21 | 이코노미21 | 초록마을 | 교육과미래 | 투어 | 쇼핑

통합검색기사검색

한토마

사설·칼럼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 국제 | 문화 | 과학 | 만평 | Editorials | 전체기사 | 지난기사

구독신청 | 뉴스레터 보기

편집 2004.09.30(목) 08:30

군 과거사 조사에 녹화사업ㆍ실미도사건 포함

  관련기사

  • 학원 녹화사업 23년만에 베일 벗나

  • 창군 이후 군과 관련된 국민적 의혹을 해소하기위해 최근 국방부에 설치된 `과거사진상규명위원회'(이하 과거사위)의 조사대상에수십년간 베일에 싸였던 녹화사업과 실미도사건이 포함된다.

    국방부 관계자는 30일 "군이 직ㆍ간접적으로 관련된 사건 가운데 국민적 의혹은큰데 반해 아직까지 실체가 제대로 드러나지 않은 녹화사업과 실미도사건, 선갑도사건을 과거사 조사 대상에 포함시켜 진상을 규명키로 했다"라고 밝혔다.

    윤광웅 국방장관은 "군이 국민으로부터 사랑받는 조직으로 거듭 나기 위해서는과거 잘못을 솔직하게 공개하고 사과하는 노력이 선행돼야 한다"며 이들 사건을 과거사 조사대상에 포함시킬 것을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효일 국방차관을 위원장으로 하는 과거사위는 조만간 진상조사가 필요한 사건에 대한 목록을 작성하면서 녹화사업과 실미도ㆍ선갑도 사건에 대한 구체적인 조사방법과 범위 등을 결정할 계획이다.

    국방부 관계자는 "조사 대상 사건은 관련 기관별로 나눠 진상규명작업이 이뤄질것이다.

    녹화사업은 기무사, 의문사는 합조단, 북파공작은 정보본부에서 각각 조사해 그 결과를 과거사위에 보고키로 했다"고 말했다.

    1948년 이후 전남 함평군 일대에서 벌어진 양민학살과 좌익세력 교화 목적으로설립한 국민보도연맹 조직원 집단학살 및 경북 문경 민간인 학살사건 등에 대한 조사는 군사편찬연구소 등에서 주도할 것으로 보인다.

    녹화사업은 전두환 정권이 80년대 초 급증하는 학내외 집회와 시위가 정권유지에 심각한 위협이 된다고 판단, 민주화를 주장하는 학생들을 강제 징집해 특별정신교육을 시킨다는 명분으로 가혹행위를 가하고 프락치 활동을 강요한 사건이다.

    80년대 초반 군에 강제징집된 대학생 중 녹화사업 대상자는 265명이고 이 가운데 6명이 의문사한 것으로 추정된다.

    대통령 직속의 의문사진상규명위원회는 녹화사업의 전모를 밝혀내기 위해 2001년 1월부터 조사활동을 벌였으나 결정적인 자료 부재와 증거 및 증언 미확보 등으로인해 실체적 진실을 규명하는 데 한계를 드러냈다.

    실미도 사건은 1968년 4월 북파공작을 위해 지옥훈련을 받은 공군 특수부대원들이 3년4개월간 북파 기회가 주어지지 않자 훈련장소인 실미도를 탈출해 청와대로 향하던 중 사살되거나 자폭한 사건으로 최근 영화 상영을 계기로 국민적 관심사로 떠올랐으나 진상은 철저히 은폐돼 왔다.

    선갑도 사건은 육군 정보부대가 인천에서 뱃길로 3시간 떨어진 선갑도에서 북한의 기간시설 폭파 임무를 목적으로 몰래 운영했던 803부대가 1969년 하극상 조짐을보인 훈련병 3명을 살해한 뒤 `단순실종'이나 `북한침투'로 처리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사건이다.

    국방부 관계자는 "녹화사업과 실미도 사건은 일부 기록과 생존자 증언이 확보된상태이기 때문에 일정 수준까지는 진상이 드러날 것으로 기대된다.

    하지만 선갑도의경우 자료가 거의 전무해 부대 창설과 요원 모집, 살해 의혹 등과 관련된 진실을 밝히는 작업이 쉽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서울/연합뉴스)

    |

    ☞ 기사에대한의견글쓰기 | 목록보기 | ▶ 토론방가기


    2636[펌] 75년 4월 9일, 그 미망의 기억반항아2006-01-04
    2635[펌]"형장 이슬로 사라진 여보, 이젠반항아2006-01-04
    2634좌파논객, 진중권의 무책임한 기회주의적 편향성김기백2006-01-01
    2633일 없는 사람은 들어오지 마시고 이야기는 간단월궁2006-01-01
    2632한승조의 말을 잘 이해해야 한다. 침묵의흐름2005-12-31

  • [의문사] "유가족 인수거부 자살군인 사체 24구"...04/27 15:10
  • [의문사] 과거사 털기...02/20 19:29
  • [의문사] 최종길교수 의문사 “배상책임 없다”...01/26 18:34
  • [의문사] “의문사 배상금 3800만원 반환하라”...01/26 18:29
  • [의문사] 아버지 의문사 추적 수십년 여정 책으로...01/06 22:11
  • [의문사] 검찰, “KAL858기 사건기록 모두 공개”...12/15 11:10
  • [의문사] 2기 의문사위 활동종료…대국민 보고서 제출...12/08 15:23
  • [의문사] ‘군의문사’ 과거사법 대상 포함...11/24 19:15
  • [의문사] 고문 사망 비전향 장기수, 의문사위 ‘민주화’ 재심사...11/17 22:54
  • [의문사] 군의문사 22%, 재조사후 결과 달라져...10/04 09:13
  • [의문사진상규명] 70년대 장기수 폭행치사한 재소자 고발...10/01 18:33
  • [의문사] 의문사위, 장기수 폭행치사 당시 재소자 고발...10/01 14:08
  • [의문사] 의문사위, “과거청산 후퇴안돼” 정치권 공개비판...09/30 19:03
  • [의문사] ‘녹화사업·실미도’ 진상 밝힌다...09/30 18:17
  • [의문사] 학원 녹화사업 23년만에 베일 벗나...09/30 08:32
  • [의문사] 군 과거사 조사에 녹화사업ㆍ실미도사건 포함...09/30 08:30
  • [의문사] 4년째 풀리지 않는 영국유학생 의문사 사건...09/27 09:09
  • [의문사진상규명] ‘의문사법 강제력 부여는 위헌’ 헌소 각하...09/23 18:42
  • [의문사] “의문사위 조사에 강제력 부여조항 헌법소원 각하”...09/23 14:23
  • [의문사] 우리당 ‘군의문사’ 과거사법에서 제외 ...09/22 10:59
  • [의문사] 군, 내달까지 '과거사진상규명위원회' 발족...09/01 08:07

  • 가장 많이 본 기사

    •  하니 잘하시오
    •  자유토론방 | 청소년토론마당
    •  토론방 제안 | 고발합니다
    •  한겨레투고 | 기사제보

    쇼핑

    한입에 쏘옥~
      유기농 방울토마토!

    바삭바삭 감자스낵!!

    속살탱탱 화이트비엔나소시지~
    딱 1번만 짜는 초록참기름~
    건강한 남성피부 포맨스킨~

    여행

    신개념 여름 배낭의 세계로
    2005 실크로드 역사기행!
    천년의 신비 앙코르왓제국
    전세기타고 북해도로~!

    해외연수/유학

    캐나다 국제학생?!?
    세계문화체험단 모집
    캐나다 대학연계 프로그램
    교환학생 실시간 통신원글

    클릭존

    남성,확실한1시간대로?
    고혈압관리-식약청인정1호
    ◈강남33평아파트 반값입주
    강원도 찰옥수수 9,900원
    [속보]영어가 느리게들렸다

     

     
     

    인터넷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지적재산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 신문구독 | 채용

    Copyright 2006 The Hankyore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