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한겨레 | 씨네21 | 한겨레21 | 이코노미21 | 초록마을 | 교육과미래 | 투어 | 쇼핑

통합검색기사검색

한토마

사설·칼럼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 국제 | 문화 | 과학 | 만평 | Editorials | 전체기사 | 지난기사

구독신청 | 뉴스레터 보기

편집 2005.01.10(월) 19:07

‘채소가 표준말’


‘채소’는 노동 집약적으로 대량 생산하여 신선한 상태로 부식 또는 간식용으로 쓰는 초본성 먹을거리를 가리키는 우리 표준말이다. 지방에서 쓰는 ‘푸성귀’가 있지만 이는 ‘기르거나 저절로 나는 온갖 나물’이라는 뜻이므로 채소를 가리키기에는 적절하지 않다. 채소의 ‘채’는 나물 채이고 ‘소’는 풋나물 소로서 나물이라는 뜻의 한자 명칭을 표준말로 삼은 것이다.

중국에서는 ‘소채’(슈차이로 소리 냄)또는 ‘채소’(차이슈)를 쓰고 일본에서도 ‘소채(소사이로 소리 냄)’를 썼으나 ‘소’자가 상용한자에서 빠지자 ‘야채’(야사이)를 만들어 더 많이 쓰게 되었다(채소학, 이병일 외, 향문사). (2004년 중국에서 ‘국제 채소과학 기술 박람회’가 열렸다.)

문제는 일부 사람들이 ‘채소’ 대신 ‘야채’라는 말을 끊임없이 쓰고 있다는 점이다. 일본 한자말인 ‘야채’를 쓰는 사람들은 야채가 채소보다 더 세련되고 시대흐름에 앞서 가는 말이라도 되는 듯이 쓴다.

또 김치 담그는 무나 배추만 채소이고 쌈 싸 먹는 것과 당근 그리고 서양채소는 모두 야채인 줄 잘못 알고 있는 것 같기도 하다. 어느 쪽이건 채소라는 말을 모르거나 야채라는 말의 뿌리를 모르기 때문이라고 본다.

채소는 통틀어 가리키는 총칭이기도 하려니와 어떤 종류의 채소라도 정확하게 가려주는 말밑이 된다. 시설채소 고랭지채소 청정채소 무농약유기농채소에는 총칭으로 썼다.

머위나 미나리들은 고유채소이며 파슬리·셀러리·양배추들은 서양채소 또는 줄여서 양채이다. 잎을 먹는 쑥갓은 잎채소(엽채류)이고 무나 순무 우엉은 뿌리채소(근채류)이며 가지·토마토·오이·호박은 열매채소(과채류)이다. 그 밖에 꽃봉오리를 먹는 브로콜리는 양채이자 꽃채소이며 고추·마늘·생강들은 향신료채소이다.

채소는 이처럼 넓고 깊게 뿌리를 뻗어 우리말을 떠받치고 있다. 그런데도 들나물 또는 들채소라는 뜻밖에 없는 야채를 따르는 사람들 등쌀에 채소가 다칠까봐 걱정이 앞선다.

야채가 끊임없이 쓰이는 까닭은 그 말이 공영방송의 본뜬 느낌이 드는 어린이 프로그램 제목, 일부 국산 냉장고의 채소 넣는 서랍, 국산밥솥의 기능안내, 재일동포 재벌 제과사의 구운 과자 이름, 찐빵과 만두 이름, 신선채소 상표, 채소가게 상호 속에 까지 파고들어가 있기 때문인 것이다.

방송에 나오는 일부 음식조리사들, 음식 탐방기자들, 이름난 건강프로그램도 뒤섞어 쓰고 있다.

한편 고운 우리말은 아닐지라도 이미 발을 들여놓은 말을 어찌하겠느냐고 묻는 이도 있다. 그렇지만 어떤 말을 남과 다르게 새로 쓸 때는 한번쯤 깊이 생각해보고 쓰는 것이 국어에 대한 기본 도리일 터이다.

토끼풀이 잔디밭에 파고들면 처음에는 흰 꽃도 피고 하니 두고 싶은 마음이 든다. 그러나 처음에 뿌리뽑지 않으면 몇 년 지나지 않아 온통 토끼풀 밭이 되어버려 없애려면 큰 고생을 하게 마련이다. 토끼풀 밭에 앉으면 옷에 풀물이 들고 잘 빠지지 않는다.

우리말을 지키려고 피를 흘렸던 선열들을 생각하면 낱말 하나라도 허투루 쓸 일이 아니다.

김병연/경기 고양시 주엽2동


|



☞ 기사에대한의견글쓰기 | 목록보기 | ▶ 토론방가기


886빌빌거리는 우리 집한빛손현희2006-01-05
885종교기념일 없애고 한글날 부활시키자...윤석2006-01-03
884아름다운 우리말 2메탈2005-12-30
883곰국처럼 [우려]내는 걱정한빛손현희2005-12-29
882일 없는 사람은 들어오지 마시고 이야기는 간단월궁2005-12-27

  • [한글] 인터넷 언어 바로잡아야...07/01 19:58
  • [한글] 국제행사 한국어 표기 잘못...06/19 17:43
  • [한글] “저, 한국어로 글 좀 써요”...05/27 19:13
  • [한글] 대변이냐, 똥이냐...04/21 19:16
  • [한글] 우리만의 ‘국어기본법’ 이 왜 필요하나? ...04/10 17:39
  • [한글] 한글 가르치는 할머니 삼총사...03/21 17:43
  • [한글] 북한말처럼 굳은 ‘동무’ 되살려 쓰는 노력 필요...03/20 16:29
  • [한글] ‘진검승부’ 퇴치를 제창함...03/15 18:46
  • [한글] 공항 환영문구 영어 일색 한글로 당당히 외국인 맞길...02/27 17:11
  • [한글] 겨레를 묶어주는 말글 통일...02/25 18:40
  • [한글] 남북 우리말사전 편찬…20일 금강산서 첫회의...02/18 19:06
  • [한글] 외래어 표기법 현실 안맞아 C → ㅆ, S → ㅅ 쓰면 어떨지...02/18 17:17
  • [한글] 국정홍보 광고 발음 엉터리 긴발음 16개 중 1개만 맞아...02/03 19:42
  • [한글] 채소보다는 푸성귀나 남새 우리말 표준어 삼기 노력을...01/14 17:34
  • [한글] ‘아름다운 나라’라고?...01/13 20:10
  • [한글] ‘채소가 표준말’...01/10 19:07
  • [한글] 여야의원, 한글날 국경일 지정 노력...10/09 06:47
  • [한글] 어른들의 받아쓰기 '장난이 아니네'...09/11 15:10
  • [한글] 한국어능력시험에도 '한류'‥아시아 응시자 급증...09/09 11:44
  • [한글] 인터넷에 국어순화 움직임 ‘한창’ ...08/20 10:52
  • [한글] '이모티콘' 우리말 대체어는 '그림말'...08/12 14:12

  • 가장 많이 본 기사

    [사설·칼럼]가장 많이 본 기사

    •  하니 잘하시오
    •  자유토론방 | 청소년토론마당
    •  토론방 제안 | 고발합니다
    •  한겨레투고 | 기사제보

    쇼핑

    한입에 쏘옥~
      유기농 방울토마토!

    바삭바삭 감자스낵!!

    속살탱탱 화이트비엔나소시지~
    딱 1번만 짜는 초록참기름~
    건강한 남성피부 포맨스킨~

    여행

    신개념 여름 배낭의 세계로
    2005 실크로드 역사기행!
    천년의 신비 앙코르왓제국
    전세기타고 북해도로~!

    해외연수/유학

    캐나다 국제학생?!?
    세계문화체험단 모집
    캐나다 대학연계 프로그램
    교환학생 실시간 통신원글

    클릭존

    남성,확실한1시간대로?
    고혈압관리-식약청인정1호
    ◈강남33평아파트 반값입주
    강원도 찰옥수수 9,900원
    [속보]영어가 느리게들렸다

     

     
     

    인터넷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지적재산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 신문구독 | 채용

    Copyright 2006 The Hankyore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