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한겨레 | 씨네21 | 한겨레21 | 이코노미21 | 초록마을 | 교육과미래 | 투어 | 쇼핑

통합검색기사검색

한토마

사설·칼럼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 국제 | 문화 | 과학 | 만평 | Editorials | 전체기사 | 지난기사

구독신청 | 뉴스레터 보기

편집 2005.01.04(화) 21:23

대안학교는 공교육의 파트너


중2 아들아이가 있다. 만 8년 공교육을 받는 동안, 아이가 가진 단점은 더 커지고 장점은 갈수록 사그라지는 모습을 가슴 아프게 지켜보았다. 고민 끝에 내년에 전인교육을 지향하는 대안학교에 입학하고자 수속을 밟는 중이다.

의무교육이 9년인 현행법상 중학교까진 대안학교를 인정하는 법령이 없어서, 아이는 출석부상에 유령 학생으로 남아있고, 학교에선 90일간 사고결석 처리를 해야만 한다. 정기고사를 칠 땐 칠판에 ‘사고결 OO번 OOO’로 기록되기도 한다. 90일이 지나도 이른바 ‘정원 외 관리’ 학생으로 남아 있다. 대안학교가 학력 인정이 되지 않은 탓에 학부모와 학교 모두 찜찜하고 번거로운 형식을 취해야만 하는 것이다.

안병영 교육부총리가 대안학교를 지원하겠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초·중 대안학교가 학력 인정이 되지 않는 현행 제도를 개선하겠다고 했다. 그가 이메일로 보낸 ‘대안학교 이야기’엔 우리나라 교육의 미래를 염려하는 진솔한 마음이 길고 진하게 담겨 있었다. 현재 대안학교에 아이를 보내고 있거나, 그럴 의향이 있는 학부모에겐 반가운 소식이다.

그런데도 아직 일선 교육 공무원들은 대안교육을 ‘공교육의 적’으로 경계하는 근시안적 사고에 머물러 있는 경우가 많다. 열악한 재정 형편에 학교 교사를 마련하지 못하고, 임대한 폐교를 개축해 사용하려는 대안학교에 대해 해당 교육청에서 계약위반이라며 딴죽을 걸기도 한다고 한다.

무엇보다도 대안학교의 가장 큰 어려움은 재정 부문이다. 100명도 채 안되는 아이들을 교육하기 위해 많은 돈이 드는 건 기정사실임에도, 학교 육성 기금에 해당하는 속칭 ‘기여금’에 대해 마치 부정한 뇌물인 양 보도하기도 한다. 참된 교육에 대한 목마름과 현재의 ‘교육에 대한 대안’을 갈망하는 이들이 모여 십시일반으로 주머닛돈 모아 학교를 세우고자 하는 의지가 포함된 대안학교도 있음을 간과한 채 말이다.

공교육 구조에 적응하지 못하고 일탈한 학생은 해마다 수천명이 된다고 한다. 공교육 자체 안에서 올바른 교육의 미래에 대한 청사진을 제시하고 그 방향으로 물꼬를 트는 것이 거대 조직으로서 현실적으로 힘들다면, 공교육 밖의 다양한 움직임에 한번 귀를 기울여 보는 것은 어떨까? 대안교육을 진정한 교육의 파트너로 받아들일 때 우리나라는 교육에 대한 모든 국민의 뜨거운 관심과 열망에 걸맞는 교육대국이 될 수 있을 것이다.

박영숙/대구 북구 관음동


|



☞ 기사에대한의견글쓰기 | 목록보기 | ▶ 토론방가기


3205왜 웃어 !!알렉산더2006-01-11
3204황교수는 거짓말쟁이다! 그러나..6652006-01-11
3203여자 연구원에게 술접대시킨 황우석 섹스맨2006-01-11
3202교육환경이 황교수 사건을 증폭시켰다떠벌이2006-01-11
3201사학비리 조사 후 차후 사립학교법 개정 방향 고도2006-01-11

  • [교육] ‘정부보증 학자금’ 13일부터 대출 신청 ...07/12 19:08
  • [교육] 또…고교서 시험지 샜다...07/07 17:47
  • [교육] 전교조 “특목고 신설 반대”...07/05 10:16
  • [교육] ‘교사들을 위한 코칭 리더십 워크숍’ 외...07/03 18:54
  • [교육] 도서묶음 할인판매 외…...07/03 16:26
  • [교육] 고교 석차등급제 개선을...07/03 16:01
  • [교육] 실업고 졸업생 64% 대학진학...07/02 06:54
  • [교육] 군인자녀 교육여건 관심을...06/29 20:19
  • [교육] 기말시험도 일제고사로…학교쪽-교사 곳곳서 실랑이...06/28 18:14
  • [교육] 농어촌 1군 1개 우수고 육성...06/28 17:41
  • [교육] ‘부적격 교원’ 구조적 대책 마련해야...06/26 19:54
  • [교육] 비리교사 징계 ‘솜방망이’ 음주뺑소니에 경고, 성폭행에 견책...06/26 19:24
  • [교육] “와! 이런 자료도 있었네” 공유의 바다로...06/26 18:38
  • [교육] “교원 부적격행위 솜방망이 징계”...06/26 15:53
  • [교육] ‘부적격교사 퇴출 대책’ 이르면 9월에 시행...06/24 18:29
  • [교육] ‘부적격 교사 퇴출 합의’ 의미와 전망...06/24 15:55
  • [교육] 이르면 9월부터 ‘부적격 교사’ 퇴출...06/24 12:51
  • [교육] 교육혁신 박람회 유감...06/21 17:24
  • [교육] 초등학교 2학년 한자자격 ‘사범’ 합격...06/20 21:29
  • [교육] 교원평가 시범사업 불투명해져...06/20 18:35
  • [교육] “학교회” 가 돼버린 고교 학생회...06/20 17:40

  • 가장 많이 본 기사

    [사설·칼럼]가장 많이 본 기사

    •  하니 잘하시오
    •  자유토론방 | 청소년토론마당
    •  토론방 제안 | 고발합니다
    •  한겨레투고 | 기사제보

    쇼핑

    한입에 쏘옥~
      유기농 방울토마토!

    바삭바삭 감자스낵!!

    속살탱탱 화이트비엔나소시지~
    딱 1번만 짜는 초록참기름~
    건강한 남성피부 포맨스킨~

    여행

    신개념 여름 배낭의 세계로
    2005 실크로드 역사기행!
    천년의 신비 앙코르왓제국
    전세기타고 북해도로~!

    해외연수/유학

    캐나다 국제학생?!?
    세계문화체험단 모집
    캐나다 대학연계 프로그램
    교환학생 실시간 통신원글

    클릭존

    남성,확실한1시간대로?
    고혈압관리-식약청인정1호
    ◈강남33평아파트 반값입주
    강원도 찰옥수수 9,900원
    [속보]영어가 느리게들렸다

     

     
     

    인터넷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지적재산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 신문구독 | 채용

    Copyright 2006 The Hankyoreh